로고
배너
배너
치안소방전남신안 영암무안함평나주국회/정치노령고일자리위원회정당지역위칼럼/기고가고싶은섬노령신문 JPG
전체기사보기 종교   의학   漢文講座 1   佛經講座   松巖 漢詩   시군참여마당   문화/인문   공지  
편집  2017.08.22 [23:05]
전체기사
종교
의학
漢文講座 1
佛經講座
松巖 漢詩
시군참여마당
문화/인문
공지
공지사항
광고/제휴 안내
기사제보
보도자료
배너
배너
나주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나주시, 한전공대 설립·에너지밸리 조성 국정운영 확정
강인규 시장, 국정 운영 5개년 계획 발표 후 감사·환영 성명서 발표
 
임재상 대표기자 기사입력  2017/07/19 [18:34]
 
 강인규 시장은 문재인 정부의 국정운영 5개년 계획이 확정 발표된 19일, “한전공대 설립과, 빛가람 에너지밸리 조성이 국정운영 5개년 계획에 반영된 것을 11만 나주시민을 대표하여 진심으로 환영한다”고 밝혔다.

 강 시장은 이날 즉각적인 성명서를 통해, “한전공대 설립과 빛가람 에너지밸리 조성을 국정운영 5개년 계획에 반영시켜 주신 대통령과 국정기획자문위원, 그리고 그동안 함께 노력해주신 11만 나주시민들에게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전했다.
 이어 “지난 2014년 한전 본사 이전 후 에너지밸리, 산·학·연 클러스터 조성사업이 활발히 추진되어 왔지만, 지역 내 교육 관련 사회간접자본이 부족해 장기적으로 필요로 하는 에너지 관련 전문 인력 양성에 한계가 있었던 실정이었다”면서, “이번 국정 운영 5개년 계획 반영으로 나주시가 지향하는 ‘대한민국 에너지수도 건설’과, ‘성공적인 혁신도시 건설’이 큰 힘을 얻게 됐다”고 밝혔다.
 특히 강 시장은 “한전공대설립을 입지 선정으로 인한 과열된 경쟁구도보다는 광주·전남 상생발전과 지역간 균형발전의 좋은 기회로 삼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강 시장은 “한전공대 설립은 가까이서 나무를 보기보다는 멀리서 숲을 봐야 할 때”라며, “지금은 한전공대 설립이 구체적인 사업으로 순조롭게 진행될 수 있도록 중지를 모아야 하며, 지역 간 불협화음으로 추진 시기를 놓치는 불상사를 초래해서는 안 된다”고 당부했다.
 또한 “광주·전남의 한정된 지역의 문제가 아닌, 대한민국 전체의 발전을 위한 미래 비전과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신재생에너지의 최첨단 기술을 축적한 사업이 되어야 한다”고 덧붙였다.
 강 시장은 “급변하는 교육환경에 맞춘 전문적이고 다양한 학습을 통해, 국내 인재들이 유학을 가지 않더라도, 수준 높은 지식 습득과 기술 훈련이 받을 수 있는 내용을 담는 것이 중요하다”면서, “세계 최고 수준의 에너지 특화 연구 중심 공과대학을 주 내용으로, 포항공대·카이스트·MIT 등을 참고하되, 이들을 뛰어넘는 대학구축과 설립 이후 인재영입, 양성에 대한 선명한 그림을 그려야 한다”고 피력했다.
 이어 “이 과정에서 기존의 광주·전남에 소재한 공과대학이나 광주과학기술원과의 기능이 겹치지 않도록 해야 하는 것 또한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강인규 시장은 “나주에 들어선 혁신도시가 성공적인 광주·전남의 상생과 화합의 상징의 결과물이 된 것처럼, ‘한전공대 설립’과 ‘에너지밸리 조성’이 또 한번의 상생발전을 위한 성공 사례가 될 수 있도록 빈틈없는 준비와 관계기관과의 협조를 통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시민소통실 홍보팀장 신병철/주무관 이신재 339-8263)
(檀紀 4350년 윤5월/佛紀 2561년 윤5월/西曆 2017년 7월)





◈문재인 정부 국정운영 5개년 계획 발표에 대한 환영 성명서
 먼저 문재인 정부의 국정운영 5개년 계획에 ‘한전공대 설립’과 ‘에너지밸리 조성’이 반영됨을 11만 나주시민을 대표하여 진심으로 환영하며, ‘한전공대 설립’, ‘에너지밸리 조성’을 국정 운영 계획에 반영시켜 주신 대통령과 국정기획자문위원, 그리고 그동안 함께 노력해 주신 사랑하는 11만 나주시민들에게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2014년 12월 나주 빛가람혁신도시로 한전 본사가 이전한 이후 나주시에는 그동안 전력과 에너지와 관련된 많은 기업과 연구소 등이 유치되었고, 에너지 신산업 위주의 산업생태계 조성을 위한 에너지밸리·산학연 에너지 클러스터 조성 사업이 활발하게 추진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지역 내에 교육 관련 사회간접자본이 부족해 장기적으로 필요로 하는 에너지 관련 전문인력 양성에 한계를 보이고 있는 실정입니다.
 이러한 시기에 ‘한전공대 설립’과 ‘에너지밸리 조성’이 대선 기간 대선공약에 포함되고, 마침내 문재인 정부의 국정운영 5개년 계획에 포함됨으로써, 우리 나주시가 지향하는 ‘대한민국 에너지수도 건설’과 ‘성공적인 혁신도시 건설’이 큰 힘을 얻게 되었습니다.
 현재 ‘한전공대 유치’를 두고 외부에 광주와 전남 특히 나주가 다투고 있는 형국으로 비춰지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멀리서면 숲이 보이고, 가까이 다가서면 나무가 보입니다. 숲을 봐야 할 때와 나무를 봐야 할 때가 따로 있듯이 지금 현재 ‘한전공대 설립’은 가까이서 나무를 보기보다는, 멀리서 숲을 봐야 할 때가 아닌가 하고 생각해봅니다.
 광주·전남의 상생발전을 위한 노력으로 혁신도시가 나주에 공동유치 되어 빛가람혁신도시가 전국에 조성된 혁신도시 중 가장 빠르고 성공적으로 정착된 이후, 이번 문재인 대통령의 공약사업인 ‘대한민국 에너지 신산업 메카 육성사업’의 일부인 ‘한전공대 설립’은 광주·전남이 다시 한 번 상생·발전할 수 있는 더없이 좋은 기회가 될 것입니다.
 광주·전남의 상생발전과 지역 간 균형 발전의 좋은 기회가 될 ‘한전공대 설립’이 구체적인 사업으로 순조롭게 진행될 수 있도록 중지를 모아야 합니다. 지역 간 불협화음으로 추진 시기를 놓치는 불상사를 초래해서는 안 될 것입니다.
 문재인 대통령 재임 기간 중 특히 가장 강력하게 사업을 추진할 수 있는 집권 초기에 ‘한전공대 설립’이 원만하게 추진되어, 광주·전남 지역민들에게 안정적인 일자리를 제공하고, 지역경제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힘을 모아야 합니다.
 저는 지금 시점에서는 ‘한전공대 유치’를 위한 경쟁보다는 ‘한전공대’와 ‘에너지밸리 조성’이 광주·전남의 한정된 지역의 문제가 아닌, 우리나라 전체의 발전을 위한 미래에 대한 비전과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신재생에너지의 최첨단 기술을 축적한 사업이 되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특히 ‘한전공대 설립’은 현재 급변하고 있는 세계의 대학 교육환경에 맞춰 학생들이 전문적이고 다양한 분야의 학습을 진행할 수 있도록 하여, 우리나라의 인재들이 유학을 가지 않더라도 수준 높은 지식 습득과 기술 훈련을 할 수 있는 내용을 담는 것이 중요할 것입니다.
 세계 최고 수준의 에너지 특화 연구 중심 공과대학을 한전공대 설립의 주 내용으로 해서, 포항공대·카이스트·캘리포니아공대·MIT 등을 참고하되 이들을 뛰어 넘는 대학 구축과 대학 설립 이후 인재 영입과 양성에 대한 선명한 그림을 그려야 합니다.
 이 과정에서 기존의 광주·전남에 소재한 공과대학이나 광주과학기술원과 기능이 겹치지 않도록 해야 하는 것 또한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나주에 들어선 빛가람혁신도시가 성공적인 광주·전남의 상생과 화합의 상징이자 결과물이 된 것처럼, ‘한전공대 설립’과 ‘에너지밸리 조성’이 또 한 번 광주·전남의 상생발전을 위한 성공적인 사례가 될 수 있도록 우리 나주시는 빈틈없는 준비와 관계기관과의 협조를 통해 사업들이 원활히 진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광고
기사입력: 2017/07/19 [18:34]  최종편집: ⓒ rory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6] 노령신문 204호 나주시 및 중앙-지방 소식 임재상 대표기자 2017/08/22/
[6] 나주시, 다문화가정 친정 나들이 지원 임재상 대표기자 2017/08/10/
[6] 나주시문화원, ‘2017 안성현 합창제’ 개최 임재상 대표기자 2017/08/09/
[6] 나주시, 이동시장실 지역민 소통 창구 각광 임재상 대표기자 2017/08/08/
[6] 나주시, 혁신도시 개발부담금 290억 확보 임재상 대표기자 2017/08/08/
[6] 나주시, 국가유공자 보훈명예수당 지원 확대 임재상 대표기자 2017/08/08/
[6] 나주시, 65세 이상 독거노인 ‘안심콜’ 서비스 운영 임재상 대표기자 2017/08/08/
[6] 나주시 남평읍, 저소득층 하절기 물품 지원 임재상 대표기자 2017/08/04/
[6] 나주시 청소년, 일본 구라요시市 홈스테이 체험 임재상 대표기자 2017/08/03/
[6] 나주시, 폭염 차단 그늘막 설치 주민 호평 임재상 대표기자 2017/08/02/
[6] 나주시 성북동, 경로당 및 무더위쉼터 점검·방문 임재상 대표기자 2017/08/02/
[6] 나주시, ‘제 3회 마한문화축제’ 9월 22일 개막 임재상 대표기자 2017/08/01/
[6] 나주시, 혁신도시개발 3사 개발부담금 행정심판 승소 임재상 대표기자 2017/07/31/
[6] 나주시-동신대, 방학 시즌 외국어캠프 개강 임재상 대표기자 2017/07/31/
[6] 국제농업박람회, 체계적 안전 운영 준비 철저 임재상 대표기자 2017/07/31/
[6] 강인규 시장, 미국 어학연수 초·중교생 격려 임재상 대표기자 2017/07/28/
[6] 나주 혁신산단 분양률 45% 달성 ‘분양 순풍’ 임재상 대표기자 2017/07/27/
[6] 나주시 빛가람동 aT어린이집, 소외계층 이불 기증 임재상 대표기자 2017/07/27/
[6] 나주시, 감성적 소통 창구 ‘소통글판’ 문안 공모 임재상 대표기자 2017/07/27/
[6] 나주시 “다비치안경, 저소득층 아동위 안경 무료 지원” 임재상 대표기자 2017/07/27/
로고 본사 : 전남 무안군 무안읍 면성2길 15 ㅣ 지사 : 함평군 함평읍 서부길27 ㅣ 대표전화 : 061-452-9797 ㅣ 팩스 : 061-452-9798 l 등록번호 : 전남 다 00341ㅣ 회장 김한기 / CEO 편집인 이민행 ㅣ 대표 이메일 muan3521@hanmail.net / hpcj3355@naver.com ㅣ 본지는 무단배포를 금지하며, 모든 기사 및 이미지 등 컨텐츠는 본사의 동의가 있어야 사용이 가능합니다. l 신문 월정구독료 5,000원(농협 351-0934-9171-73 예금주 주간 노령)